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터널 안 사고자 구한 시민, 용인서부서 ‘우리동네 시민경찰’로 선정돼

기사승인 2020.10.25  22:34:50

공유
default_news_ad1

용인서부경찰서(서장 강도희)는 3층 회의실에서 터널 안 요구조자의 위험을 예방한 A씨(29)에게 감사장 및 시민경찰 배지를 전달하고 ‘우리동네 시민경찰’로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. 

분당서울대병원 직원인 A씨는 지난달 16일 차를 몰고 터널 안 도로를 지나던 중 요구조자가 차도 옆을 걷고 있는 모습을 발견했다. 이어 요구조자에게 다가가 보호한 뒤 출동 경찰관에게 인계해 국민의 생명ㆍ신체를 보호하는데 기여했다.

강도희 서장은 “자칫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에서 주민의 용기와 선행으로 이를 예방할 수 있었다”며 “우리 관내의 안전을 위해 주민을 치안 파트너로 삼아 공동체 치안이 활성화되도록 하겠다”고 말했다.

이보라 기자 brlee@yongin21.co.kr

<저작권자 © 용인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