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돼지열병 방역차

기사승인 2019.10.16  13:45:36

공유
default_news_ad1

용인시 처인구 원삼면의 한 양돈농가에 방역차가 소독약을 뿌리며 지나갑니다. 며칠 전 경기도 연천의 돼지 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(ASF)이 또다시 발생했습니다. 14번째 확진 판정으로 이제 경기도의 양돈농가들도 안전하지 못할 것 같습니다. 인간에게 감염될 위험은 없다지만 삼겹살 가격이 올라 서민들은 울상이고, 양돈농가는 걱정에 한숨이 그칠 줄 모릅니다. 하루빨리 돼지열병이 국내에 발붙이는 일 없도록 해결되길 바랍니다.

김호경 webmaster@yongin21.co.kr

<저작권자 © 용인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